즐겨찾기 추가 2020.08.14(금) 16:38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전체기사
탑뉴스
정치
행정
경제
국제
사회
국방
자동차
종교
교육
북한
IT/과학
농수산
건설/부동산
핫이슈
지차체뉴스
포토뉴스
English 日文 中文

“필리핀 60대 韓 사업가, 괴한 총격에 사망”사건 한국인 피의자 검거

2020-02-12(수) 08:29
사진 = 경찰청 전경
[신동아방송=강승철 기자] 경찰청은 2015년 9월 필리핀 앙헬레스에서 발생한 우리 교민 피살사건의 한국인 피의자 3명을 검거하여 살인교사 혐의로 검찰에 송치하였다.

피해자는 필리핀 앙헬레스에서 호텔을 운영하던 교민이었으며, 2015.9.17. 호텔 인근 사무실에서 현지인으로 추정되는 용의자가 발사한 총에 맞아 병원으로 후송되었으나 사망하였다. 당시 필리핀 경찰은 현지인 용의자를 검거하였으나, 관련자 등의 진술에 따라 오인체포로 밝혀졌다.

이와 관련하여 앙헬레스 주재 코리안데스크에서는 지속적인 탐문을 통하여 위 살인사건의 배후에 한국인 교사자가 있다는 단서를 확보하였다. 이후 경찰청 외사국은 2018년 해당 사건을 서울지방경찰청 국제범죄 수사 3대에 배당하여 재수사를 개시하였다.

필리핀에서 발생하는 우리국민 관련 강력범죄 및 사건사고 등에 대응하기 위하여 파견된 한국인 경찰관(마닐라, 앙헬레스 등 5개 지역에 총 6명 파견 중) 수사팀에서는 2018년 두 차례 필리핀 경찰과 현지 공동조사를 통해 한국인 피의자들을 특정하여 2019년 체포영장을 발부받았다.

이어서 수사팀은 핵심 피의자 한 명이 당시 필리핀에 거주 중인 것을 확인하고, 코리안데스크에서 핵심 피의자의 소재를 계속 수소문한 결과 지난 1월 필리핀 이민청과 공조하여 핵심 피의자를 검거하였다.

경찰청 외사국은 검거 다음 날 필리핀 이민청과 협조하여 핵심 피의자를 한국으로 강제송환하고 다른 공범들에 대한 수사도 이어 나갔다. 그 결과 한국에 거주하던 피의자 2명을 추가로 검거하여 검찰에 사건을 송치하였다.

경찰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해외 미제사건에 대한 수사를 지속하여 교민의 안전을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승철 기자 spoline88@naver.com
        강승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에 대한 독자 의견 (0 개)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공지사항제휴문의광고문의기사제보
사명:(주)신동아방송 대구방송 / 등록번호:서울 아02766 / 최초등록일:2013 년 5월 26일 / 제호:신동아방송·SDATV / 발행인·편집인:이신동
본사: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2길 70 (양재동) / 홈페이지:www.sdatv-dg.co.kr
전화:(02)846-9300 / 팩스:(0505)300-8014 / 이메일:sdatv@sdatv.co.kr /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책임자:이덕기
(주)신동아방송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